유은혜 교육부 장관, "하반기부터 고교무상교육 시행"
유은혜 교육부 장관, "하반기부터 고교무상교육 시행"
  • 이종근 기자
  • 승인 2019.01.02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비리 척결위해 '교육신뢰회복추진팀' 출밤

[고딩럽=이종근 기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올해 하반기부터 고교무상교육 등 교육비 부담을 완화하고 교육 비리를 척결한 교육신뢰회복추진팀을 가동하겠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신년사에서 올해 교육부 업무추진 방향의 핵심으로 ‘사람중심 미래교육 시스템 구축’과 ‘교육의 신뢰회복’으로 정했으며, “유치원부터 초등 저학년까지 아이들이 차별받지 않고 공부

 

할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를 위해 “유아부터 초등 저학년까지 아이들의 출발선을 평등하게 보장하고, 부모의 경제력이 교육격차로 이어지지 않도록 고교 무상교육, 저소득층 교육급여 인상, 저소득층 유아 학비 지원을 통해 교육비 부담을 줄이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창의ㆍ융합형 인재를 양성할 수 있도록 고교학점제 연구선도학교를 늘리고 중학교 자유학년제가 교육과정 혁신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한편, 학교 공간을 혁신해 아이들이 머물고 싶어하는 학교를 만들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또한 대학에 자율성을 보장하고 교육ㆍ연구 경쟁력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동시에 대학만이 성공 경로가 되지 않도록 고졸 취업 활성화와 평생교육체제 강화 노력도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앞으로 관행이라는 이름으로 불공정을 묵인했던 것은 없는지 더 엄정하게 점검하고 철저하게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교육부에 교육신뢰회복추진팀을 신설했다”며 “교육 비리 해결에 총력을 기울이고, 현장 목소리를 토대로 한 정책 수립을 통해 정책의 수용성과 효과성을 높이겠다”고 덧붙였다.

교육부는 따라서 내부 공익 제보자에 대한 신변노출을 방지하고 초중고교ㆍ대학의 감사 결과를 실명 공개, 현장의 자정 노력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